바로가기
본문영역 바로가기

자료검색

성인

본문영역

성인

아름다운 마무리

일반 아름다운 마무리
지은이
법정
출판사
문학의숲
출판연도
2008
책소개
이후 4년 6개월 만에 펴내는 법정 스님의 산문집. 종속된 삶이 아니라 스스로 선택한 자유인의 삶을 사는 법, 순간 속에서 영원을 발견하고 순수와 본질의 세계를 회복하는 길을 안내한다. 지난해, 병으로 삶과 죽음의 경계를 넘나든 스님이 병상에서 발견한 생각과 깨달음을 책 속에 담았다. 스님은 우리는 매 순간 깨어 있어야 한다고, 순간순간의 삶을 살 수 있어야 한다고 말한다. 병과 병이 주는 것을 배움의 바탕으로 삼는 길을 보여 준 스님은 죽음도 미리 배워 둬야 한다고 말한다. 또한 소유와 발전을 향해 달려가고 있는 세상이 잘못 알고 있는 진정한 가치와 부의 개념을 바로 잡는다. 얼음을 깨어 차를 달이고, 채소 모종을 사다 심고 가꾸는 스님의 산중 삶부터 제철이 되어도 찾아오지 않는 새들을 기다리며 쓴 현대 문명에 대한 비판, 좋은 책과 독서의 의미, 월든 호숫가로 소로우의 삶을 찾아간 이야기까지 모두 56편의 산문이 담겨 있다.

유럽 도서관에서 길을 묻다

일반 유럽 도서관에서 길을 묻다
지은이
전국학교도서관담당교사서울모임
출판사
우리교육
출판연도
2009
책소개
책의 영향력을 누구보다 잘 알고 있는 도서관 담당 교사들이 1년이 넘는 기간 동안의 준비 후 유럽 도서관 여행길에 올랐다. 도서관과 책이 어떻게 일상과 문화에 뿌리내리고 있는지 직접 보고 느끼고 싶은 열정 하나로 12박 14일 동안 서유럽 4개국의 도서관과 서점 10여 곳을 방문했다. 하나같이 이용자를 위한 배려에 철저한 공공도서관, 학교도서관에서 스스로 공부하는 즐거움을 알아가는 프랑스 학생들의 모습, 사서의 전문성이 충분히 길러지고, 발휘될 수 있는 사서 인력 구조, 작으면 작은 대로 크면 큰 대로 생활 속에 깊이 뿌리내린 독서 문화와 도서관의 모습……. 저자들은 주눅이 들 때도 많았고, 한없이 부러워했던 것도 사실이다. 그러나 앞으로 도서관과 독서 문화가 어떤 모습이어야 할지 꿈꾸고 만들어나가면 되니, 12박 14일간의 여행 기록이 저자들에게는 새로운 시작이다. 그 곳에서 보고 들은 것들을 나누는 과정이 우리 교육과 우리 도서관 이야기도 함께 나누는 장이 되리라는 생각에 2008년 한 해 동안 월간 에 '유럽 도서관 탐방기'를 연재하며 첫 발을 내딛었고, 그 내용을 추슬러 책으로 엮었다.

고양이는 과학적으로 사랑을 한다

일반 고양이는 과학적으로 사랑을 한다
지은이
다케우치 가오루
출판사
살림
출판연도
2008
책소개
두 남녀의 국경을 뛰어넘은 가슴 절절한 로맨스와 다음 장을 예상할 수 없는 흥미진진한 과학 이야기를 맛있게 버무려 낸 책이다. 두 연인과 한 마리의 고양이가 과학사 7대 수수께끼를 찾아 떠나는 환상 여행을 담았다.

파랑 치타가 달려간다

일반 파랑 치타가 달려간다
지은이
박선희
출판사
비룡소
출판연도
2009
책소개
10대를 위한 청소년문학상인 블루픽션상 제3회 수상작. 앞으로도 나아질 건 없다고 말하는 고등학교 1학년 강호, 조용히 있다가 조용히 사라지는 것, 그게 스무 살이 되기 전 바라는 것이라고 말하는 도윤. 둘은 각자 1인칭 시점으로 자신의 이야기를 교차로 풀어놓는다. 초등학교 동창이었다 재회한 둘은 서로의 어두운 현실을 조금씩 공감하면서 교내 ‘밴드부 결성’이라는 공통분모를 찾아낸다. ‘파랑 치타’는 강호가 타는 파란색 오토바이 이름이면서 동시에 이들의 에너지가 똘똘 뭉쳐진 록밴드의 이름이기도 하다. 쿨한 에너지로 가득한 싱그러움, 희망적이지 않은 미래지만 그렇다고 포기하지도 않겠다는 간절함이 되살린 두 주인공의 열정과, 그 주변을 둘러싼 주위 인물들의 절절함이 이야기 속에 감동적으로 펼쳐진다.

세 잔의 차

일반 세 잔의 차
지은이
그레그 모텐슨
출판사
이레
출판연도
2009
책소개
히말라야 산골마을 사람들과 차 세 잔을 마시고 가족이 되어 78개의 학교를 세운 한 등반가의 이야기를 담은 책. 히말라야 산간마을 사람들과의 작은 인연으로 시작된 기적과도 같은 학교 짓기 여정을 기록한 것으로, 타임지가 선정한 올해의 아시아 책, 2007년 키리야마상 등의 영예를 안았으며, 29개 언어로 번역·출판되었다.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