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본문영역 바로가기

소통공간

도서관에 바란다

본문영역

  • 도서관에 바란다의 성격에 맞지 않는 내용의 글은 본인의 동의없이 삭제 될 수 있습니다.
  • 개인정보가 인터넷에 노출되면 타인에 의해 도용되거나 범죄에 이용된 위험성이 우려되오니 주민등록번호, 계좌번호, 사업자등록번호, 휴대폰번호 등 개인정보 작성은 삼가주시고 등록시에는 삭제될 수 있습니다.
  • 자원봉사 취소 신청은 홈페이지 내 자원봉사신청내역에서 직접 취소해주세요.

내 꿈을 부탁해 저학년 줌수업 후기

도서관
중앙
작성자
권**
조회수
215
작성일
2020-11-21
첨부파일
Screenshot_20201121-034900_Gallery.jpg 
안녕하세요. 코로나 시기에 도서관 도움 많이받고 이용하는 엄마에요. 준비물도 무료로 챙겨주시고 항상 도서관 관계자분들께 감사드립니다.

다른건 아니고요. 줌수업 곤지암(저학년) 수업을 지난주에 마쳤습니다. 아이가 되고싶다는 꿈 때문에 신청했는데 오히려 꿈에 흥미가 떨어져서요. 내년에도 번복될 것 같아 말씀드립니다. 최소한 만족하지 못한 선생님 수업은 듣고싶지 않아서요. 수업끝나고 아이들이든 학부모상대로 선생님 만족도 평가를 하셔야 걸러질것 같아요. 저처럼 옆에서 줌수업 듣고있을 엄마도 분명 있을꺼라 생각하거든요.

1. 수업 계획서를 신청하기 전에 미리 볼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계획서에 선생님 이름도 써있어서 선생님을 선택할수 있으면 좋겠어요.

2. 기본적으로 줌수업 프로그램을 다룰줄 아시는 선생님이셨으면 좋겠어요.
큰거 바라는거 아니고요 상식적으로요.
최소한 카메라를 본인 손 쪽으로 보여주시던지.. 방법은 여러가지잖아요? 멀리서 촬영하시는건... 아이들한테 말로만 안되냐고 하시면.. 어떡하죠?

수업끝날때까지 동영상 소리가안나는데 1시간 넘게 그냥 하시는분도 계시고요. 아이가 화면에 낙서하는것도 그냥 놔두시고요. 참 안타깝고 이 수업을 중간에 나갈수도 없고 아쉽더라구요.

3. 저학년 2시간 앉아있기 힘들어요. 선생님 이력을 ppt로 설명 안하셔도 될것같아요. 저학년들 진짜 단어뜻도 잘 몰라요.

수업을 옆에서 제가 들어본 결과 내년에 다시듣고싶은 수업은요.

(우주과학전문가)
☆☆☆☆
수업시작은 늦었지만 전문프로그램으로 호기심 급상승. 아이가 별에대해 관심없었는데도 그날들은 1등성 별에대해 아직도 설명해줘요. 만원경만들기도 어렵지만 저랑 신나게했어요.
선생님 책도 쓰셨다고 아이가 그러던데 출판사랑 도서명도 알고싶네요.

(바이오의약품연구원)
☆☆☆☆☆☆☆
음소거로 시작된 줌수업 프로그램 . 아이가 관심없던 분야인데 코로나와 연결하셔서 설명도 쉽게 잘해주시고 어려운 부분인데 아이도 저도 이해 잘했고요. 실험도 호기심 최고 재밌었어요. 음소거해도 수업이 진행되는구나. 프로그램 이용 잘하신다 생각들었던 수업입니다. 선생님 성함도 알고싶고 내년에도 같은선생님이라면 듣고싶습니다.

(화학공학연구원)
☆☆☆☆☆☆☆
단어 하나로 아이들이 이해할때까지 예를 들어가시면서 설명해주셨어요. 엄마인 저보다도 끈기있게요. 아이들 이름 하나하나 불러가면서 실험 잘 안되는 친구들은 끝까지 도움주시고 발표도 시켜주시고 읽기까지 시켜주셔서 학교 줌수업보다 나았네요. 선생님 성함도 알고싶고 내년에도 같은선생님이라면 듣고싶습니다.

초등 저학년수업. 대단한거 바라는거 아니고요. 해맑은 황당한 질문에도 아이들에게 대답 해줄수만 있다면 좋을 것 같아요. 일반인 대학생들 가르치시는 스타일과 양력은 프로그램특성과 맞지 않다는걸 꼭 말씀드립니다.

담당 업체에 꼭 전달 부탁드리고요. 피드백도 받으셨으면 좋겠습니다.
내년에는 주변 엄마들에게 추천할 수 있게 좋은 수업의 질을 기대해 보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도서관에 바란다 답변폼입니다.
답변이 달렸습니다
답변내용

시립중앙도서관 이용에 감사드리며, 귀하의 민원사항에 대하여 다음과 같이 답변 드립니다.

 

도서관 프로그램 및 강사 섭외는 강좌의 취지에 맞게, 학생들의 소질과 적성을 찾아 진로에 관심을 가질 수 있도록 타시군 교육기관 및 유관기관에서 현직 분야별 직업인과 전문가 추천을 받아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코로나-19로 인한 비대면 강좌 운영으로 인해, 일부 강사의 경우 온라인 강의가 미흡하여 불편을 끼쳐드린 것 같습니다.

 

귀하의 소중한 의견에 감사드리며, 추후 프로그램 기획 시 전반적인 사항을 고려하여 상호 교감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개설하여 참여자가 만족할 수 있도록 더욱 관심을 가지고 노력하겠습니다.

 

다른 문의사항이 있으신 경우 사무실 방문 또는 유선(760-5685)으로 연락 주시면 성실히 답변 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