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본문영역 바로가기

자료검색

성인

본문영역

성인

모든것의 가장자리에

일반 모든것의 가장자리에
지은이
파커 J.파
출판사
글항아
출판연도
2018
책소개
가장자리에선모습을상상해보자.떨어질까불안해하며뭐라도잡으려손을뻗는모습인가,아니면아직그곳에서있다는데안도하며가슴을쓸어내리는모습인가.한번더상상해보자.지금서있는그곳이삶의가장자리,즉내모든것의가장자리라면,나는어떤모습으로그곳에서있고싶은가.지나온길을아쉬워하며다가올길을애써외면할것인가,아니면다가올길을내다보며두길을하나로엮어새로운풍경을마주할것인가.가르칠수있는용기와비통한자들을위한정치학으로알려진미국의사회운동가파커J.파머는,여든에이르러매일가장자리에다가가면서도스스로"나이듦을좋아한다"고고백한다.이좋아함은감각이아닌성찰의결과일터,생계를유지하는직업과의미를추구하는소명의차이를이해하고계속해서의미를만들어내는태도,자신이속하고공유하는세상에지속적인관심을갖고필요한말과행동을취하는것,침묵과고독에익숙해지며삶에서죽음으로자연스럽게걸어가는방법등,일생을거쳐다다른놀라운풍경을가볍고시원하게,맑고깊은글에담아전한다.

혼자공부법

일반 혼자공부법
지은이
송용섭
출판사
다산에
출판연도
2018
책소개
혼자공부법은입시에서최고의정점을찍었다고볼수있는저자가직접시행착오를거치며성과를증명한공부법들이다.현실적이고실질적인공부조언들,바로실천할수있는실전공부법이구체적으로들어있어‘최고의혼자공부바이블’이라할수있다.학원과인강에지친학생들,공부를많이했는데도성적이지지부진하다고하소연하는학생들,이번방학에혼자공부하는습관을기르고자하는학생에게이책은새로운출발점이자실천가능한길잡이가되어줄것이다.혼자공부하는습관이배어있지않은사람들을위해,어떻게혼자공부해야하는지,얼마나공부해야하는지,수업에서배운내용을완전히이해했다는것의기준은무엇일지등유용한혼자공부의기술을알려준다.무리하게학원이나인강을듣느라쫓기는것도아니고특별한교재나복잡한공부비법이필요한것이아니라공부의본질에집중하기에누구나실천가능한수준이다.

당신이 허락한다면 나는 이말 하고 싶어요

일반 당신이 허락한다면 나는 이말 하고 싶어요
지은이
김제동
출판사
나무의마음
출판연도
2018
책소개
김제동과함께읽는헌법이야기.우리는보통'법'이라고하면,우리를통제하고우리가어떻게살아야하는지테두리지어놓은것으로생각한다.그런데김제동이읽은헌법은그렇지않았다.국민이국가를어떻게사용하는지적어놓은'국가사용설명서'였다.'나이렇게살아도괜찮구나'그렇게존엄을일깨워주고,억울한일당하지말라고다정하게토닥여주는헌법.김제동이읽은헌법은할머니할아버지가남겨주신상속문서이자,오로지'국민'들에게만유리하고국민이'갑'인계약서이자연애편지였다.김제동이쓴최초의헌법독후감인이책은,딱딱하고어려울것같기만한헌법을김제동특유의입담과재치를살려유쾌하고따뜻하게풀어내고있다.

인생우화

일반 인생우화
지은이
류시화
출판사
연금술
출판연도
2018
책소개
류시화 시인이 들려주는 우화 『인생 우화』. 폴란드에서 전해 내려오는 폴란드 남동부의 작은 마을 헤움의 이야기들을 저본으로 삼아 재창작한 우화들과 그 이야기에서 영감을 얻어 저자가 창작한 우화 45편을 담은 책으로, 현실과 비현실을 넘나들며 우리를 상상의 이야기 속으로 안내해 우화가 주는 재미와 의미를 느끼게 한다. 지금은 사라지고 없는 한 마을에 천사의 실수로 세상의 모든 바보들이 모여 살게 되었다. 그들은 자신들이 세상에서 가장 지혜로운 사람들이라고 믿었다. 세상의 바보들이 한 장소에 모여 살면 어떤 일이 일어날까? 자신이 누구인지 확인하기 위해 손목에 묶은 붉은색 끈이 사라지자 자신을 찾아 헤매는 빵장수, 실수로 창문을 만들지 않은 캄캄한 교회당을 밝히기 위해 손바닥으로 햇빛을 나르는 신도들, 진실을 구입하러 다른 도시에 갔다가 속아서 구린내 나는 오물을 한 통 사 가지고 와서는 ‘진실은 구리다’고 고개를 끄덕이는 이들의 이야기까지 순수함, 어리석음, 그리고 논리적인 비논리 속에 우리가 사는 사회를 담아낸 우화들을 통해 우리 안의 바보가 어떤 엉뚱한 방식으로 문제를 해결하는지, 그래서 어떻게 더 많은 문제를 만드는지 보여 준다.

문학상 수상을 축하합니다

일반 문학상 수상을 축하합니다
지은이
도코 고지 외
출판사
현암사
출판연도
2017
책소개
일본에서 소설가, 평론가, 번역가, 서평가 등 책과 관련된 일을 하며 살아가는 열네 명의 대담자들이 8대 문학상의 수상작들을 통해 작가의 입장을 대변하고 때로는 독자의 눈으로 문학상의 안팎을 바라보면서 작품과 작가, 문학상의 삼각관계를 파혜쳐 준다. 대담자들이 풀어놓은 문학상 수상에 얽힌 뒷 이야기들과 생생한 감상, 현대 문학에 대한 깊이 있는 해설이 읽는 즐거움을 더해준다. 세계적인 문학상의 면면을 이 책 한권으로 들여다 볼 수 있다.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