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본문영역 바로가기

자료검색

성인

본문영역

성인

천 개의 파랑

일반 천 개의 파랑
지은이
천선란
출판사
허블
출판연도
2020년
도서관
오포도서관
책소개
천 개의 파랑은 SF소설을 좋아하는 사람들이라면 재미있게 읽어볼 수 있는 책으로 가까운 미래에 인간과 동물 그리고 로봇사이에 생기는 이야기를 담고 있다. 이야기는 휴머노이드 기수 ‘콜리’가 낙마하면서 시작되는데,과도한 달리기로 인해 연골이 망가진 ‘투데이’, 어릴적 병으로 인해 다리를 쓰지 못하는 ‘은혜’, 그리고 은혜의 동생인 로봇 천재 ‘연재’ 사이에서 생기는 유대감으로 이야기를 풀어냈다. 또한 ‘투데이’의 마지막 경주를 위해 애쓰는 등장인물의 이야기들을 개개인 시점으로 이야기가 진행되어 주인공들의 마음을 느리고 섬세하게 표현했다. 이 책은 천천히, 천천히 함께 나아가는 법을 알려주는 따뜻한 소설로 성인뿐만 아니라 청소년들에게도 추천하고 싶다.

나의 하루는 4시 30분에 시작된다

일반 나의 하루는 4시 30분에 시작된다
지은이
김유진
출판사
토네이도
출판연도
2020
도서관
오포도서관
책소개
“새벽은 배신하지 않는다!” 변호사이자 새벽기상의 힘을 전파하는 인기 유투버 김유진 저자의 아침 활용법이 담긴 책이다. 어린 시절 인종 차별로 힘들었던 타국 생활을 극복하기 위해, 뉴질랜드 대표 수영 선수가 되고 검정고시로 고등학교를 졸업, 대학교 조기 졸업, 로스쿨 입학과 변호사 시험 합격까지 그녀의 새벽 기상 루틴의 효과와 결실은 아직도 현재진행중이다. 책은 저자 본인의 목표에 따른 새벽 시간 활용법을 풀어내고, 중간 중간 ‘최고들의 아침습관’을 소개하며 공통점을 제시한다. 소개된 모든 최고들의 공통점은 하나같이 정해진 모닝 루틴이 있다는 것이다. 새벽부터 부지런한 사람이 성공하는 것은 어쩌면 당연한 이야기겠지만, 직접 경험해 보지 않은 사람은 그 시간의 공기와 분위기를 알지 못할 것이다. 나를 포함하여 이 책을 읽은 독자들은 당장 새벽기상을 실천해 봤을 것이다. 물론 여러 번 실패를 경험하겠지만, 이 책에는 또 다시 도전할 의욕을 불러일으키는 힘이 있다. 느슨해진 내 삶에 강력한 자극이 필요하다면 이 책을 읽어보기 바란다.

이해인의 말

일반 이해인의 말
지은이
이해인, 안희경
출판사
마음산책
출판연도
2020
도서관
중앙도서관
책소개
이 책은 종교인이자 작가로 널리 알려진 이해인 수녀님과 재미 저널리스트 안희경, 두 사람의 인터뷰 형식의 대담집이다. 2020년 가을, 코로나19로 인해 태평양을 건너 서로의 책상 앞에 앉아 모니터를 통해 열한 번의 만남이 시작됐다. 코로나 시기의 아픔을 견디고 희망을 찾아야 한다는 첫 번째 주제에서부터 수도자로서의 고독과 삶, 글을 쓰고 읽는 삶 등 수녀님의 소소한 일상과 철학에 대해서 담담하게 읽을 수 있다. 꼭 수도자로써가 아니라 오랜 세월을 앞서 살아온 시대의 어른으로서 풀어내는 이야기들이 지금처럼 암담한 현실을 견디고 있는 사람들에게 깊은 메시지를 주는 듯하다.“힘들 땐 두 가지 생각을 해요. 하나는 어딘가에는 나보다 더 힘든 사람이 있다는 것. 또 하나는 이것이 영원하지 않다는 것이에요.”뻔한 이야기라고 수녀님은 말했지만, 이 이야기를 읽자마자 울컥해졌다. 나의 고단함을 공감해주는 존재가 있다는 점이 다정한 위로처럼 느껴진다.

진이, 지니

일반 진이, 지니
지은이
정유정
출판사
은행나무
출판연도
2019년
도서관
중앙도서관
책소개
'28', '7년의 밤' 등 널리 알려진 저서를 많이 저술한 정유정 작가의 책이다. 기존에 알려졌던 도서가 인간 내면의 어두운 면을 탐색하는 내용이었다면, 이번에는 동물 보노보를 주제로 한 신선한 소재의 소설이다. '진이, 지니'에서는 인간과 가장 흡사한 DNA를 가진 영장류 보노보 지니와 사육사 진이의 영혼이 교차하는 사건이 일어나면서 진이가 본래 자신의 모습으로 돌아가기 위한 여정을 그리며 시작된다. 작가는 인간 지니가 보노보 지니의 몸에서 인간의 몸으로 돌아오기 위한 사흘을 몰입감있게 그려내고, 독자는 지니의 치열한 사흘 속에서 삶과 죽음에 대해서 생각해보게 된다. 그리고, 목표도 없이 무미건조한 삶을 살던 민수가 진이를 도와주며 개인의 트라우마를 극복해내는 과정에서 독자들이 자신의 모습을 돌아볼 수 있게 한다. 이 책을 읽은 독자는 진이의 결정에 공감하고, 민수의 트라우마 극복을 응원하며, 상처받았던 존재가 누군가의 온기를 통해 치유받을 수 있다는 작가의 메시지를 마음에 담을 것이다.

방구석 시간 여행자를 위한 종횡무진 역사 가이드

일반 방구석 시간 여행자를 위한 종횡무진 역사 가이드
지은이
카트린 파시히, 알렉스 숄츠
출판사
출판연도
2021
도서관
중앙도서관
책소개
이 책은 독일의 베스트셀러 작가 카트린 파시히와 천문학자 알렉스 숄츠가 1905년 시간 여행의 이론적 근거를 마련한 아인슈타인의 상대성 이론 발표 이후 110여년 만에 출간된 시간 여행 안내서로, 시간 여행과 인류의 역사에 관심이 있는 사람들을 위한 책이다. 왠지 모르게 모든 것이 좋았던 그때 그 시절을 다시 한번 살고 싶은 생각이 든다면 당장 챙겨할 것은 타임머신, 그리고 시간 여행을 위한 바로 이 안내서 일 것이다. 이 책은 빅뱅의 순간부터 공룡시대, 고대문명, 중세, 전투 현장, 베를린 장벽이 붕괴하는 순간까지, 우주와 인류의 역사를 여행할 때 우리가 알아야할 거의 모든 것을 다룬다. 무엇보다도 시간 여행에 대한 과학적 설명과 역사학의 편견을 깨뜨리는 새로운 시각으로 접근함으로써 지금껏 경험하지 못한 큰 감동을준다. 방콕이 일상이 되고 여행이 무척 그리운 요즘 같은 팬데믹 상황에서, 책을 통해서라도 어디로든 떠날 수 있다니 생각만 해도 마음이 벅차오르지 않은가? 진짜 여행을 하는 것 같은 현실적 조언이 담긴 이 안내서만 있으면 우리는 원하는 곳 어디로든 갈 수 있을 것 같다. 수많은 과거의 다양한 사건들을 마치 눈앞에서 경험한 듯한 기분을 느끼면서, 역사 속 현장에 가있는 자신의 모습을 마음껏 상상해보기를 바란다.
위로 이동